• 4701 Telegraph Ave Oakland, CA 94609
  • (510) 658-9040
 
About : About Pyeongchang Tofu House
Home \ About \ About Us
Why Choose Pyeongchang Tofu House?

Bay Area’s original Korean tofu house since 1999, where traditional and genuine Korean food is served along with innovative and artistic dishes not found elsewhere.
Pyeong Chang Tofu House opened in Oakland California in 1999 specialized in Korean traditional tofu soup along with stoneware Bi Bim Bab for 15 years. Instant rice is cooked in the hot stoneware to the customers and the remaining rice in the stoneware are to be enjoyed either crunchy rice (nulungji) or pour hot water to make a soup (nulungjitang).
Pyeong Chang’s side dishes (banchans) comes in seven different types of vegetables and they are interchanged every day and seasonally except for Kimchi and sweet potatoes. The seven different banchans are cooked with the vegetables that appear in season in particular, it is well known as a healthy food to minimize the destruction of nutrients.
The beans used to make soft tofu are known as the natural meat that soil brings to the table. The main ingredient of beans are full of proteins that helps human body to prevent adult disease and known as the well-being food. Moreover, Pyeong Chang Tofu House is well-known as a family restaurant where customers are able to select their own preference of the tofu soup as well as the spicy level. On top of that sprout Bibimbap is served with all kinds of vegetables along with the hot stoneware rice that preserve the warmth until the end of the meal. Pyeong Chang also serves Korean BBQ that contains special Korean traditional marinated sauce soaked in the ribs and chicken BBQ that brings out a new flavor of the chickens can be only tasted in Pyeong Chang Tofu House.
Samgyetang (chicken soup) is one of the popular item during the summer for those who are exhausted and wants to increase the energy in their body. For nutritional value there is ginseng's in the chicken that helps our body to retain the energy during the hot weather.

순두부 전문점으로만 15년...
평창순두부는 베이에어리어에서 가장 먼저 생긴 순두부 전문점으로 1999년 이래 지금까지 돌솥밥을 고집하고 있는 몇 안돼는 식당중의 하나다.
즉석에서 밥을 조리하여 가장 맛있는 시점에 고객들이 식사를 할 수 있도록 해주며 돌솥에 남아있는 누룽지는 바삭바삭하게 먹어나 물을 부어 누룽지탕으로 즐길 수도 있다.
매일 신선한 재료로 오너가 직접 만드는 밑반찬은 시즌별로 바꿔가며 고객들의 입맛에 맞춰가고 있다. 7가지 이상이 되는 밑반찬은 특히 제철에 나오는 야채들을 이용해 조리함으로써 영양소 파괴를 최소한으로 하는 건강식으로 잘 알려져 있다.
'밭에서 나는 소고기'라고 일컫는 콩을 주원료로 하는 순두부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성인병예방을 하는 웰빙식품으로 현대인들이 즐겨찾는 영양식이다. 또한 취향에 따라 순두부의 재료와 매운정도를 선택할 수 있어 어린아이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패밀리식당으로 유명하다.
온갖 야채가 곁들인 새싹비빔밥, 식사가 끝날때까지 따뜻함을 보존하는 돌솥비빔밥, 한국적인 소스가 배어있는 갈비, 치킨의 새로운 맛을 내는 바베큐치킨등은 평창순두부에서만 맛 볼수있는 메뉴이다.
여름철에 인기가 있는 삼계탕은 보양을 위해 일반 인삼이 아닌 홍삼을 넣어 그 영양적 가치를 높여 보양식의 대표로 손꼽힌다.
식사와 함께 즐기는 한국의 전통적인 술인 소주, 정종, 매실주는 음식과의 궁합을 맞출 수 있으며 맥주도 함께 즐길 수 있다.
평창순두부는 이미 트리플에이, 선셋 매거진에 오클랜드 최고의 식당으로 소개된 바 있으며, 한국 언론인 중앙일보(Korea Daily)와 주간현대(Weekly Hyundae)에서도 맛있는 집으로 보도되었다.
이같은 명성이 계속될 수 있도록 평창순두부의 식구들은 '고객이 왕'이라는 신념을 가지고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최고의 음식만을 제공하겠다고 다짐해본다.

  • Accepts Credit Cards
  • Good For Dinner
  • Parking Street
  • Wheelchair Accessible Yes
  • Good for Kids Yes
  • Good for Groups Yes
  • Alcohol Beer & Wine Only
  • Outdoor Seating No